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신한금융, 3년간 3천억 출자해 3조 규모 '성장지원펀드' 조성

송고시간2018-11-26 11:00

신한금융그룹 [연합뉴스 자료사진]
신한금융그룹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구정모 기자 = 신한금융그룹은 혁신성장 금융생태계를 조성·지원하기 위해 GIB(그룹&글로벌 IB) 사업 부문을 중심으로 3년간 모두 3천억원 규모의 '창업벤처펀드' 출자를 통해 약 3조원 규모의 '성장지원펀드'를 조성하겠다고 26일 밝혔다.

신한금융은 신한은행, 신한금융투자, 신한캐피탈과 함께 올해 1천억원 규모의 '신한BNPP창업벤처펀드1호'를 결성했고, 정책출자기관의 위탁운용사로 선정된 벤처캐피탈을 중심으로 올해 말 약 1조원 규모로 결성될 13개 하위펀드도 선정했다.

내년과 내후년에도 '창업벤처펀드' 플랫폼을 통해 1천억원씩 모두 2천억원을 추가로 출자해 매년 1조원 규모의 펀드 조성에 참여할 예정이다.

조성된 펀드는 4차 산업, 바이오, 헬스케어 등의 분야 벤처기업 800여개 이상에 투자된다.

신한금융 관계자는 "창업벤처펀드를 통해 혁신창업 생태계 조성에 기여하고, 혁신 기업의 든든한 지원군으로서 중추적 역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pseudojm@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