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KT화재에 닐슨 시청률도 이틀째 집계 불가…초유 사태

송고시간2018-11-26 10:39

[닐슨코리아 제공]
[닐슨코리아 제공]

(서울=연합뉴스) 이정현 기자 = KT아현국사 화재로 시청률조사회사 닐슨코리아가 이틀째 방송 시청률 자료를 발표하지 못하는 초유의 사태가 발생했다.

닐슨코리아 관계자는 26일 "시청률 자료를 언제 다시 제공할 수 있을지 말씀드리기 어려운 상황"이라며 "복구를 마치는 대로 다시 공지하겠다"고 밝혔다.

지난 24일 발생한 KT아현국사 화재는 중구, 용산구, 서대문구, 마포구, 은평구와 경기 고양시 일대 휴대전화, 초고속인터넷 등에 통신장애를 일으켰다. 중구 서소문로에 사무실을 둔 닐슨코리아도 피해 대상이 됐다.

평소 오전 6~7시께 일일 시청률 보고서를 발표하던 닐슨코리아는 이번 화재 영향으로 전날부터 보고서를 내지 못하고 있다.

특히 지난 주말에는 여러 신작 드라마와 예능이 시작해 방송가 관계자들이 큰 불편을 겪고 있다.

닐슨코리아가 자체 시스템 장애로 몇 시간 늦게 보고서를 내놓은 적은 있었지만 이처럼 장기간 데이터를 아예 발표하지 못한 사례는 유례가 없다.

한편, 강동구에 사무실을 둔 TNMS 등 다른 시청률 조사회사들은 이번 화재 피해를 보지 않았다.

KT 화재 2차 합동감식…국과수도 참여해 정밀조사 / 연합뉴스 (Yonhapnews)

유튜브로 보기

lisa@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