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스카니아 덤프트럭·카토 기중기 제작결함 리콜

송고시간2018-11-26 11:00

[국토교통부 블로그 캡처]

[국토교통부 블로그 캡처]

(세종=연합뉴스) 윤종석 기자 = 국토교통부는 스카니아 덤프트럭과 카토(KATO) 기중기에서 제작결함이 발견돼 자발적 리콜에 들어간다고 26일 밝혔다.

리콜대상은 스카니아코리아그룹이 제작·판매한 G4508X4 등 4개 모델의 덤프트럭 2천56대, 씨오서비스 등 15개사에서 판매한 KR-20H 등 2개 모델의 카토 기중기 47대다.

덤프트럭은 동력전달 장치 내에 지속적인 과부하가 발생하면 피로도가 누적된 출력 샤프트가 파손될 수 있는 것으로 파악됐다.

기중기는 동력전달장치인 토크컨버터 프런트 커버가 주행 시 균열이 발생하고 오일이 새 주행이 안 될 수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국토교통부 블로그 캡처]

[국토교통부 블로그 캡처]

스카니아 덤프트럭은 운행데이터 분석을 통해 잠재 위험도에 따라 단계적인 리콜을 받는다. 27일부터 스카니아코리아그룹 전국 직영서비스센터와 지정서비스센터에서 무상으로 수리받을 수 있다.

카토 기중기는 공식 수입업체인 대산 T&S에서 27일부터 무상으로 수리 조치된다.

국토부는 건설기계의 결함으로부터 국민안전을 확보한다는 차원에서 제작결함정보를 수집·분석하는 건설기계 리콜센터(www.car.go.kr, ☎ 080-357-2500)를 운영하고 있으며, 홈페이지에서 차량번호를 입력하면 해당 차량의 리콜대상 여부 등을 확인할 수 있다.

banana@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