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이유리-엄지원, MBC '봄이 오나 봄' 주연

송고시간2018-11-26 09:47

내년 1월 방송

이유리(왼쪽)와 엄지원
이유리(왼쪽)와 엄지원

[연합뉴스 자료사진, 제이와이드컴퍼니 제공]

(서울=연합뉴스) 이정현 기자 = '주말극 여왕' 이유리가 내년에는 MBC TV 수목극으로 안방극장을 찾는다.

MBC TV는 '붉은 달 푸른 해' 후속으로 내년 1월 방송할 '봄이 오나 봄'에 배우 이유리와 엄지원이 출연한다고 26일 밝혔다.

'봄이 오나 봄'은 자신밖에 모르는 앵커와 가족에게 헌신하는 배우 출신 국회의원 사모님의 몸이 바뀌면서 두 여인이 진정한 자아를 회복하는 내용의 판타지 코미디극이다.

이유리는 제 일만 중요한 앵커 김보미를, 엄지원은 가족에게 헌신하는 '내조의 여왕' 이봄을 연기한다.

lisa@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