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문체부, 192개 유원시설업체 안전관리 기술지원 추진

송고시간2018-11-26 10:13

문체부, 192개 유원시설업체 안전관리 기술지원 추진 - 1

(서울=연합뉴스) 윤선희 기자 = 문화체육관광부는 한국종합유원시설협회와 26일부터 내년 1월 31일까지 겨울철 놀이공원 내 이용객 안전사고를 예방하기 위해 '중소 유원시설업체 대상 안전관리 기술지원' 사업을 한다고 밝혔다.

안전관리 기술지원 대상은 192개 일반 유원시설업체로 바이킹, 디스코팡팡 등 안전성 검사 대상 유기기구를 1종 이상 운영하고 있거나, 사업 규모가 크지 않아 전문기술 인력을 채용하지 못해 일상적인 안전관리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업체 중심으로 선정됐다.

2014년 이후 일반유원시설업에서 발생한 사고는 유원시설업 사고 78건 중 54건(69%)에 이른다.

종합유원시설업과 기타유원시설업에선 각각 14건(18%), 10건(12.8%)의 사고가 발생했다.

유원시설협회는 대규모 놀이공원에서 10년 이상 정비 업무를 담당한 국가기술자격 기사 등 전문가 20여 명을 초빙해 지원단을 구성했다.

문체부 관계자는 "이번 지원 사업을 통해 탑승기구 고장 시 올바른 정비 방법뿐 아니라 놀이기구 사고 징후 등 일상적으로 점검해야 하는 사항을 중심으로 기술을 이전해 공원 이용객의 안전사고를 선제적으로 예방하겠다"고 말했다.

indig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