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영등포구 보건소 의약품 스마트 관리…IoT 온도센서 설치

송고시간2018-11-26 08:30

[서울 영등포구 제공]

[서울 영등포구 제공]

(서울=연합뉴스) 윤고은 기자 = 서울 영등포구는 지자체 최초로 보건소 의약품 냉장고에 사물인터넷(IoT) 온도센서를 설치했다고 26일 밝혔다.

보건소 결핵실(1대), 예방접종실(3대), 방사선실(1대), 의약품상담실(2대), 임상병리실(1대), 보건분소(1대)에 총 9대가 설치됐다.

예방접종 백신, 임상병리 검사시약 등 주요 의약품을 보관하고 있는 냉장고는 의약품의 변질을 방지하기 위해 적정한 온도와 습도를 유지해야 한다.

센서는 -20도에서 60도까지의 온도를 감지할 수 있으며, 미리 설정해 놓은 의약품 보관 적정온도 범위에 이상 징후가 발생하면 스마트폰을 통해 담당자에게 즉각 알람을 제공한다.

채현일 영등포구청장은 "IoT 기술을 활용한 철저한 의약품 관리로 구민 건강과 안전을 지키는 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구정 전반에 스마트행정 체제를 도입해 구민들에게 더욱 나은 행정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힘쓰겠다"고 말했다.

pretty@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