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코스피 상장사 부채비율 106.6%…올들어 1.85%p 하락

송고시간2018-11-26 06:00

(서울=연합뉴스) 임은진 기자 = 올해 들어 코스피 상장사의 부채비율이 개선된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거래소와 한국상장회사협의회는 12월 결산 코스피 상장사 585곳의 재무제표를 분석한 결과, 이들 기업의 올해 9월 말 현재 부채비율은 106.58%로 작년 말보다 1.85%포인트 하락했다고 26일 밝혔다.

부채비율은 부채총계를 자본총계로 나눈 값으로, 재무 건전성과 안정성을 나타내는 지표다.

분석 대상 기업의 9월 말 현재 부채총계는 1천168조216억원으로 작년 말보다 4.83% 늘어난 데 비해 자본총계는 1천95조8천839억원으로 6.64% 증가했다.

부채비율이 100% 이하인 기업은 336곳으로 전체의 57.4%였으며 200% 초과 기업은 92개사(15.7%)로 집계됐다.

업종별로는 기타 운송장비 제조업과 건설업 등 19개 업종의 부채비율이 낮아졌다.

반면 코크스, 연탄 및 석유정제품 제조업과 부동산업 등 18개 업종의 부채비율은 상승했다.

코스피 상장사 부채비율 106.6%…올들어 1.85%p 하락 - 1

engin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