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국회정상화 협상 막판진통…오후 3시 추가협상 '타결임박' 관측(종합)

홍영표 "이견 조율 끝나지 않아"·김성태 "실질적으로 아무런 진행 안 돼"
김관영 "이견 많이 좁혀져, 합의문구 조정 중…오늘 안으로 끝내겠다"
회동 마친 홍영표, 김관영, 윤소하
회동 마친 홍영표, 김관영, 윤소하(서울=연합뉴스) 최재구 기자 = 더불어민주당 홍영표, 바른미래당 김관영, 정의당 윤소하 원내대표가 21일 국회의장과 회동을 마치고 의장실을 나서고 있다. jjaeck9@yna.co.kr

(서울=연합뉴스) 고상민 설승은 이슬기 기자 = 여야 5당 원내지도부의 국회 정상화 협상이 최종 타결 관측이 이는 가운데 막판 진통을 겪고 있다.

더불어민주당·자유한국당·바른미래당·민주평화당·정의당 원내대표는 21일 오전 문희상 국회의장 주재 회동에서 정상화 담판에 나섰으나 최종 합의에 이르지 못하고 있다.

여당인 민주당이 야 4당의 '공공기관 고용세습 의혹' 국정조사 요구를 받아들이기로 선회, 협상에 물꼬가 트인 것으로 알려졌으나 예산결산특별위원회 계수조정소위 정수 조정 등 세부 쟁점 조율에서 진통을 거듭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기자 질문 받는 김성태 원내대표
기자 질문 받는 김성태 원내대표(서울=연합뉴스) 최재구 기자 = 21일 자유한국당 김성태 원내대표가 국회의장실에서 국회의장 및 각 당 원내대표들과 회동하고 의장실을 나서며 기자들의 질문을 받고 있다.
jjaeck9@yna.co.kr

한국당 김성태 원내대표는 회동 1시간여 만에 먼저 퇴장하며 "서로 (다른) 꿈을 꾸고 있었다"며 "큰 틀에선 합의했는데 막상 세부 내용으로 들어가니 엄청난 논쟁과 논란이 있었다. 실질적으로 아무런 진행도 안 됐다"고 밝혔다.

그는 '예결특위 계수조정소위에 관해서도 논의했냐'라는 물음에 "뭔들 이야기하지 않았겠냐. 협상 과정과 관련해서는 말할 수 없다"며 "(협상이) 많이 힘든 상황"이라고 답변했다.

이어 민주당 홍영표 원내대표는 회동을 마치고 기자들과 만나 "이견 조율이 끝나지 않아 오후 3시에 다시 모이기로 했다"면서 구체적인 쟁점 사항에 대해서는 언급을 피했다.

바른미래당 김관영 원내대표는 "이견이 많이 좁혀졌다. 그것들을 어떻게 합의문구에 담아낼지를 조정하고 있다"며 "오늘 안으로 합의를 끝내겠다"고 말했다.

그는 '의견 일치를 보지 못한 합의안 문구가 무엇이냐'는 질문에는 "한국당과 민주당이 각각 합의안 초안을 써왔는데 서로 수용하지 못하는 부분이 있다"고 설명했다.

국회의장실 들어가는 각 당 원내대표
국회의장실 들어가는 각 당 원내대표(서울=연합뉴스) 최재구 기자 = 더불어민주당 홍영표(왼쪽부터), 자유한국당 김성태 원내대표, 바른미래당 유의동 원내수석부대표, 정의당 윤소하, 민주평화당 장병완 원내대표가 21일 회동을 위해 국회의장실로 각각 들어서고 있다.
jjaeck9@yna.co.kr

gorious@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8/11/21 13:17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