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KST모빌리티, 사납금 없는 '마카롱 택시' 출시…"시장 차별화"

KST모빌리티, 사납금 없는 '마카롱 택시' 출시…"시장 차별화" - 1

▲ KST모빌리티(대표 이행열·이하 KSTM)는 오는 12월 인공지능(AI)과 빅데이터 분석 기술을 기반으로 전문 드라이버와 예약 중심의 호출 앱, 각종 부가서비스를 제공하는 택시 전문 브랜드 '마카롱 택시'를 출시한다고 20일 밝혔다.

마카롱 택시는 우선 양질의 고객 서비스 제공을 위해 택시 기사의 급여체계를 월급제로 운영해 안정된 수입 환경을 구축하고, 고객의 서비스 평가를 통한 인센티브 지급 제도를 활용해 더 안전하고 친절한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할 계획이다.

마카롱 택시는 승차 거부와 난폭운전, 불친절한 서비스 응대 등 이용자 불만의 대부분이 택시 산업의 구조적 문제에서 출발한다고 보고 하루 15만원 가까운 사납금을 없앴다. 택시 기사들의 급여체계는 월급제에 기반을 두고 고객들의 서비스 평가와 데이터 수집을 통해 기준을 충족할 경우 인센티브가 더해지는 방식이다.

KSTM은 고급택시, 모범택시를 다년간 운영했던 노하우를 살려 기업 전문교육 컨설팅 업체와 '합작회사'를 설립해 전문화된 '드라이버 교육 아카데미' 운영과 함께 직영으로 운영할 법인택시 회사를 인수할 계획이다.

KSTM 관계자는 "100대 미만의 택시에 먼저 혁신형 택시 서비스의 확실한 '모델하우스'를 짓겠다"며 "드라이버와 차량 관리는 물론 차고지, 차량관리, 마케팅까지 마카롱 방식 운영을 통해 여러 법인·개인택시에 프랜차이즈 방식으로 이식하고 고객의 선택을 받게 할 것"이라고 말했다.

전기, 수소 택시도 적극적으로 도입할 계획이다. 콜택시 사업자들과 통합관제센터 구축과 빅데이터와 AI 기반의 배차 플랫폼 운영하면서 고객들을 이어주는 호출 앱도 12월 출시를 앞두고 있다.

KSTM 이행열 대표는 "비용 경쟁력이 있는 택시 요금과 고도로 발달한 대중교통 체계를 갖추고 있는 한국의 교통지형 속에서 택시 산업의 잠재성을 발견했다"며 "택시가 스스로 제공 품질을 높이고 플랫폼 대응 능력을 갖춘다면 스마트모빌리티 혁신 흐름 속에서 가장 주도적인 위치를 차지하게 될 것"이라고 내다봤다.

택시 기반의 스마트모빌리티 서비스를 제공하는 KST모빌리티는 스타트업 액셀러레이터 네오플라이로부터 50억원 투자 유치를 받은 바 있다. (연합뉴스)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8/11/20 15:24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