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LH, '바람의 타워 전망대' 등 폐조선소 국제도시재생 공모 시상

송고시간2018-11-19 15:46

폐조선소 국제도시재생 공모 1등 '바람의 타워 전망대'
폐조선소 국제도시재생 공모 1등 '바람의 타워 전망대'

[LH 제공]

(진주=연합뉴스) 최병길 기자 =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일반인을 대상으로 한 경남 통영 폐조선소 도시재생 국제 아이디어 공모작 중 15개 작품을 선정해 19일 진주 본사에서 시상했다고 밝혔다.

LH 공모에는 국내외 일반인이 5개 분야에 걸쳐 160개 작품을 내는 등 전 세계적으로 관심을 모았다.

1등 당선작은 강영·주현제 씨가 출품한 '1천500개의 윈드밀(WINDMILL)-바람의 타워 전망대'로 상금 1천만원과 국토부장관상이 수여됐다.

이 작품은 골리앗 크레인을 감싸는 슬로프 형태 전망대 구조물이다.

시민 모두가 즐길 수 있는 공공미술인 동시에 1천500여개 작은 풍력발전기를 활용, 바람을 전기에너지로 변환시키는 친환경 건축물을 제안해 호평을 받았다.

이밖에 '통영 스카이워크(TongYeong sky-walk)', '인산인해 人山仁海', '통영 관광 베이스' 등 앞으로 통영 폐조선소 도시재생 사업계획에 착안할 다양한 국내외 일반인 아이디어가 선정됐다.

당선작은 공모 홈페이지(http://idea.tongyeong-regeneration.com)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choi21@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