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대구 달성에 2024년까지 송해 코미디박물관 들어선다

송고시간2018-11-16 17:06

(대구=연합뉴스) 김선형 기자 = 방송인 송해 선생 이름을 딴 코미디박물관이 대구 달성군에 들어선다.

대구 달성군은 2024년 준공을 목표로 송해공원 안에 송해 코미디박물관을 건립한다고 16일 밝혔다.

달성군은 이를 위해 이날 건립추진위원회를 구성해 첫 회의를 열었다.

위원회는 송해 선생과 김문오 달성군수를 공동위원장으로 군의원, 학술단체, 언론 관계자 등 15명으로 구성했다.

추진위는 앞으로 송해 선생 소장 물품 보관부터 박물관 건립과 관리까지 실질적인 자문을 한다.

달성은 송해 선생 처가로 군이 2016년 옥포면 옥연저수지 일대 4만7천300㎡ 터에 송해 공원을 만들었다.

월남 실향민인 송해 선생은 이곳을 제2의 고향으로 여기고 있다.

포즈 취하는 송해
포즈 취하는 송해

[연합뉴스 자료사진]

sunhyun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