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전북도 출연기관 비정규직 246명, 정규직으로 전환

(전주=연합뉴스) 홍인철 기자 = 전북도가 12개 출연기관에 근무하는 비정규직 246명을 올해 정규직으로 전환했다.

전북도청 전경 [연합뉴스 자료사진]
전북도청 전경 [연합뉴스 자료사진]

이는 대상자 302명의 81.5%다.

전북도는 16일 "지난 5월 정부의 공공부문 비정규직 근로자의 정규직 전환 가이드라인 발표 후 대상자를 파악해 총 246명을 정규직으로 전환했다"고 밝혔다.

전북 여성교육문화센터의 비정규직 28명 전원이, 자동차 융합기술원은 21명 중 20명이 정규직으로 전환됐다.

하지만 에코 융합 섬유연구원은 5명 중 2명, 군산의료원은 32명 중 15명이 정규직으로 전환돼 전환율은 각각 40%, 47%에 그쳤다.

정규직 전환 대상자는 연중 9개월 이상 상시 근무하거나 앞으로 2년 이상 지속하는 업무를 하는 비정규직이다.

도는 이들에 대한 임금체계를 마련하고 정원에 반영할 계획이다.

전북도 관계자는 "비정규직 근로자가 양산되는 것을 막기 위해 출연기관들이 상시·지속적인 업무에 대해서는 처음부터 정규직으로 채용하도록 사전심사제를 운용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ichong@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8/11/16 15:44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