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전북서 수능 마친 학생 대상 '합리적 소비' 교육

인터넷 쇼핑몰(PG)
인터넷 쇼핑몰(PG)[이태호 제작] 사진합성·일러스트

(전주=연합뉴스) 임채두 기자 = 2019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을 마친 고등학교 3학년과 중학교 3학년을 대상으로 한 소비자 교육이 열린다.

한국여성소비자연합 전북지회 소비자정보센터는 "오늘(16일)부터 12월 27일까지 일정으로 전북 지역 55개 학교를 찾아 '합리적인 소비자 되기'를 주제로 교육을 한다"고 밝혔다.

이날 진안 용담중학교에서 부터 시작한 교육을 통해 학생들에게 올바른 소비 가치관을 심어주고 소비자 피해를 줄이는 방법을 설명한다.

청소년들은 합리적인 소비에 대한 지식이나 경험이 부족하고 충동구매, 과소비 등 유혹에 쉽게 빠질 수 있다고 소비자정보센터는 설명했다.

특히 사회 진출을 앞둔 고교 3학년생은 방문 판매, 전화 판매, 어학 교재 강매 등 상술에 쉽게 넘어갈 수 있다고 덧붙였다.

소비자정보센터 관계자는 "청소년 때부터 바른 소비 가치관을 가져야 피해를 줄일 수 있다"며 "바람직한 소비 습관이 들일 수 있도록 교육하겠다"고 말했다.

do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8/11/16 15:46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