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삼각지 고층빌딩 방공진지 근무 육군일병 떨어져 숨져

전투복 안에서 유서 발견…육군 "정확한 사고경위 조사"
용산 국방부 전경
용산 국방부 전경[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김호준 기자 = 육군은 16일 새벽 서울 용산구 삼각지 고층빌딩에 있는 방공진지에서 근무 중이던 박모(20) 일병이 추락사했다고 밝혔다.

육군은 "박 일병의 전투복 안에서 유서가 발견됐으나 병영갈등이나 부대적 요인이 언급된 것은 없었다"며 "당시 함께 근무를 서던 다른 1명은 20m 떨어진 곳에서 다른 방향을 감시하고 있었다고 진술했다"고 전했다.

육군은 "현재 군 수사기관에서 정확한 사고원인과 경위 등에 대해 조사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hoju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8/11/16 15:0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