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박삼구 금호 회장, 中 문화여유부 리진자오 부부장 접견

송고시간2018-11-16 14:40

한중우호협회장 자격 방문…"민간교류 활성화 방안 논의"

박삼구 금호아시아나그룹 회장(왼쪽)과 리진자오 중국 문화여유부 부부장(오른쪽)이 중국 베이징 문화여유부에서 만나 기념 촬용을 하고 있다. [금호아시아나그룹 제공]

박삼구 금호아시아나그룹 회장(왼쪽)과 리진자오 중국 문화여유부 부부장(오른쪽)이 중국 베이징 문화여유부에서 만나 기념 촬용을 하고 있다. [금호아시아나그룹 제공]

(서울=연합뉴스) 김동규 기자 = 금호아시아나그룹은 16일 박삼구 회장이 한중우호협회장 자격으로 중국 베이징 문화여유부를 찾아 리진자오(李金早) 부부장(차관급)과 양국 우호증진·교류 활성화에 대해 논의했다고 밝혔다.

박 회장과 리 부부장은 한중 민간교류 활성화를 위한 실질적인 방안과 양국 관광 서비스 개선 방안을 중점적으로 논의했다고 그룹은 소개했다.

두 사람은 올해 4월 중국이 기존 문화부와 국가여유국을 통합한 문화여유부를 출범시킨 직후에도 만나 한중 교류 활성화 방안을 논의한 바 있다.

박삼구 회장은 지난 2005년 제4대 한중우호협회장에 취임한 후 수차례 중국을 방문해 민간 외교 사절 역할을 하며 양국 교류 활성화를 위해 노력하고 있다.

dkkim@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