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英작가 호크니 그림 1천19억원에 낙찰…생존작가 최고가

수영장과 두 남자 그린 1972년작 '예술가의 초상'
英출신 현대화가 호크니의 '예술가의 초상'이 나온 뉴욕 크리스티 경매
英출신 현대화가 호크니의 '예술가의 초상'이 나온 뉴욕 크리스티 경매 [AFP=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김화영 기자 = 영국 출신의 세계적 현대 미술가인 데이비드 호크니(81) 회화 '예술가의 초상'(Portrait of an Artist (Pool with two figures))'이 생존해 있는 작가의 작품 가운데 최고 가격으로 낙찰됐다.

수영장을 배경으로 두 남자를 그린 이 작품은 15일(현지시간) 오후 미국 뉴욕 크리스티 경매에서 9천30만 달러(1천19억원·수수료 포함)에 팔렸다고 AFP통신, 뉴욕타임스 등이 전했다.

지금까지 생존 작가의 작품 가운데 최고가로 낙찰된 작품은 2013년 크리스티 경매에서 5천840만 달러(658억6천만 원)에 팔린 미국 작가 제프 쿤스의 조형 작품 '풍선 개'(Balloon Dog)였다.

1972년 작 '예술가의 초상'은 호크니의 유명한 '수영장 시리즈'의 하나로, 이번 경매에 출품될 때부터 화제를 모았다.

크리스티가 예상한 낙찰가는 8천만 달러(902억2천만원)였다.

크리스티는 9분 정도의 '열광적인 경매'를 거쳐 낙찰자가 선정됐다고 밝혔다.

전화를 통한 경매에서 2명의 응찰자가 치열하게 경쟁한 것으로 알려졌다.

英작가 호크니 그림 1천19억원에 낙찰…생존작가 최고가
英작가 호크니 그림 1천19억원에 낙찰…생존작가 최고가(뉴욕 AP=연합뉴스) 영국 출신의 세계적 현대 미술가 데이비드 호크니가 1972년에 그린 회화 '예술가의 초상'(Portrait of an Artist(Pool with two figures)). 수영장을 배경으로 두 남자를 그린 이 작품이 15일(현지시간) 미국 뉴욕 크리스티 경매에서 9천30만 달러(1천19억원·수수료 포함)에 팔렸다고 외신이 전했다. 이 낙찰가는 생존작가 작품 가운데 최고가로 종전 최고가는 2013년 크리스티 경매에서 5천840만 달러(658억6천만 원)에 팔린 미국 작가 제프 쿤스의 조형 작품 '풍선 개'(Balloon Dog)였다.
ymarshal@yna.co.kr

'예술가의 초상'에는 수영복을 입은 채 물속에서 평영을 하는 남자와 빨간 재킷 차림으로 수영장 밖에 서서 그를 지켜보는 남자가 등장한다.

호크니는 그의 작업실 바닥에서 발견한 두 개의 사진에서 영감을 받아 이 그림을 그렸다고 한다. 하나는 1966년 할리우드에서 수영하는 사람의 사진이었고, 다른 하나는 한 소년이 땅에 있는 무언가를 응시하고 있는 사진이었다.

이 그림 속의 서 있는 남성은 동성애자인 호크니의 11살 연하 애인이었던 피터 슐레진저를 모델로 한 것으로 추정된다.

1966년 미국 로스앤젤레스 캘리포니아대학(UCLA)에서 호크니의 미술 수업을 들었던 슐레진저는 그 후 5년 동안 호크니의 연인이자 가장 좋아하는 모델이었다고 크리스티는 설명했다.

영국에서 캘리포니아로 이주한 호크니는 미국의 집마다 갖춰진 수영장 위로 강렬한 햇볕이 내리쬐는 광경에 매료됐고, 이를 모티브로 한 '수영장 시리즈'를 발표해서 미국서 명성을 얻었다.

quintet@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8/11/16 10:55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