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현대·기아차, 'R&D 협력사 테크 페스티벌' 개최

현대기아차 [연합뉴스TV 제공]
현대기아차 [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정성호 기자 = 현대·기아자동차[000270]는 14∼16일 사흘간 경기도 화성시 남양연구소에서 '2018 연구개발(R&D) 협력사 테크 페스티벌'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현대·기아차가 선행 신기술을 공유하고 각종 지원·포상으로 협력사의 연구개발 역량을 강화하기 위한 동반성장 행사다.

행사는 크게 협력사 선행 신기술 전시와 우수 협력사 포상 등을 실시하는 'R&D 협력사 테크 데이', 현대·기아차와 함께 글로벌 완성차 업체들의 차량을 함께 전시해 비교할 수 있는 'R&D 모터쇼'로 나뉘어 열렸다.

현대·기아차, '2018 R&D 협력사 테크 페스티벌'
현대·기아차, '2018 R&D 협력사 테크 페스티벌'(서울=연합뉴스) 16일 현대·기아차 남양연구소에서 열린 'R&D 협력사 테크 데이' 협력사 선행 신기술 전시회에서 양웅철 부회장이 전시물을 체험하고 있다. [현대·기아차 제공] photo@yna.co.kr

이번이 13회째인 'R&D 협력사 테크 데이'에서는 1·2차 협력사가 개발한 차체(보디), 섀시, 전자, 파워트레인, 환경차 등 다양한 분야의 신기술 총 52건(세계 최초 25건·국내 최초 23건)이 소개됐다.

또 친환경, 모빌리티, 융복합 기술 분야 등 강소·스타트업의 우수기술 14건도 함께 전시됐다.

아울러 화성시 롤링 힐스에서는 54개 협력사의 직원 1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우수한 연구개발 성과를 달성한 8개 협력사를 포상하는 행사도 열렸다.

올해로 15회를 맞이한 'R&D 모터쇼'는 '기술적 소통과 상생협력을 통한 동반성장'이라는 슬로건 아래 현대·기아차를 비롯한 글로벌 완성차 업체의 차량 110여 대(절개차 포함)가 전시됐다.

현대·기아차는 ▲ 스몰존 ▲ 콤팩트존 ▲ 라지존 ▲ 럭셔리존 ▲ 레저존 ▲ 제네시스존 ▲ 고성능존 ▲ 친환경존 ▲ 상용/군용존 등 총 13개 전시구역을 마련해 차급·테마별로 쉽게 비교해가며 관람할 수 있도록 했다.

현대·기아차, '2018 R&D 협력사 테크 페스티벌'
현대·기아차, '2018 R&D 협력사 테크 페스티벌'(서울=연합뉴스) 16일 현대·기아차 남양연구소에서 열린 'R&D 협력사 테크 데이' 협력사 선행 신기술 전시회에서 양웅철 부회장이 전시물을 살펴보고 있다. [현대·기아차 제공] photo@yna.co.kr

올해 신설된 상생협력존에서는 주요 협력사의 우수기술 10여 건, 개발 업체명이 표기된 부품으로 제작한 G70 절개차 등을 선보였다.

현대·기아차 관계자는 "올해 R&D 협력사 테크 페스티벌은 체험형 전시물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마련해 협력사 임직원들뿐 아니라 일반 관람객들까지 함께 즐길 수 있도록 했다"고 말했다.

sisyph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8/11/16 09:55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