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술김에 거슬려서…'오토바이 16대 부수고 식당난동 60대 '구속'

(창원=연합뉴스) 박정헌 기자 = 경남 창원서부경찰서는 술에 취해 기물을 파손하는 등 난동을 부려 상점 영업을 방해한 혐의(업무방해)로 A(60)씨를 구속했다고 16일 밝혔다.

A씨는 지난달 3일 오전 9시 10분께 창원시 의창구에 있는 오토바이 매장 앞에 세워둔 오토바이 16대를 소주병과 돌멩이로 내리쳐 넘어뜨리거나 파손했다.

또 지난달 21일 오후 3시 25분께 창원시 의창구에 있는 식당에서 선풍기를 던지거나 손님에게 시비를 거는 등 창원 일대 식당 4곳에서 술에 취해 난동을 부리기도 했다.

A씨는 "술에 취한 상태에서 오토바이가 그냥 눈에 거슬리고 식당 서비스가 마음에 들지 않아 난동을 부렸다"고 경찰에 진술했다.

경찰 관계자는 "재산피해가 2천250만원 상당으로 적지 않고 수차례에 걸쳐 난동을 부린 점 등을 고려해 구속하게 됐다"고 말했다.

home1223@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8/11/16 09:17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