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울산시 3D 프린팅 인력 양성 본격화

3D로 만든 드론
3D로 만든 드론[연합뉴스 자료사진]

(울산=연합뉴스) 김근주 기자 = 울산시는 지역전략사업인 3D 프린팅 사업 육성을 위한 인력양성에 본격적으로 나선다고 16일 밝혔다.

시는 3D 프린팅 인력양성사업단 운영, 교육장·장비 공동이용 실습장 설치와 홈페이지 구축, 기관별 인력양성사업 특화 분야 지정, 기업 수요조사를 통한 맞춤형 교육, 3D 프린팅 국가기술자격시험 기반 조성을 위한 업무협약 체결 등을 추진하기로 했다.

인력양성사업단은 울산정보산업진흥원 등 10개 기관이 참여해 교육 커리큘럼 개발, 국가자격증 표준화, 기업 수요 일자리 창출, 장비 시설 인력 등 4개 분야를 맡는다.

시는 이달 중 사업단 구성회의와 워크숍을 열고 활동을 시작할 계획이다.

교육장과 실습장은 남구 무거동 벤처빌딩 내 설치되고 홈페이지는 내년 1월 중 구축해 3D 프린팅 교육 전반을 안내한다.

한국산업인력공단 울산지사, 울산정보산업진흥원과 업무협약을 통해 3D 프린팅 인력양성 관련 전문가를 활용하고 3D 프린팅 국가자격증 관련 업무를 협력한다.

시 관계자는 "교육생 참여유도, 고급인력 유입, 교육 후 기업지원 활성화 등으로 3D 프린팅 경쟁력이 강화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cant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8/11/16 07:33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