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변동형 주택담보대출 금리 최고 4.80%까지 올라

신규취급액 기준 코픽스 0.1%p 급등…은행금리 일제히 상향 조정

(서울=연합뉴스) 구정모 김경윤 한혜원 기자 = 시중은행의 변동형 주택담보대출 금리가 16일 큰 폭으로 오른다.

대출거래약정서
대출거래약정서[연합뉴스TV 제공]

은행권에 따르면 이날 KB국민·신한·우리·NH농협은행 등 주요 시중은행이 신규취급액 기준 코픽스(COFIX·자금조달비용지수) 연동 주택담보대출 금리를 인상했다.

국민은행의 신규취급액 기준 코픽스 연동 주택담보대출 금리는 전날 3.35∼4.55%에서 이날 3.45∼4.65%로 0.10%포인트씩 인상됐다.

신한은행은 신규취급액 기준 코픽스 연동 주택담보대출 금리를 3.18∼4.53%에서 3.28∼4.63%로 올렸다.

우리은행[000030]은 3.23∼4.23%에서 3.33∼4.33%로 상향 조정했다.

농협은행은 그나마 2.83∼4.45%에서 2.87∼4.49%로 0.04%포인트씩만 올렸다. 농협은행이 가산금리를 0.06%포인트씩 내린 영향이다.

농협은행은 "가산금리 구성요소 가운데 유동성 프리미엄과 리스크 프리미엄을 조정해 가산금리가 낮아졌다"고 설명했다.

전날 은행연합회는 10월 신규취급액 기준 코픽스 금리가 1.93%로 전달보다 0.10%포인트 상승했다고 공시했다.

신규취급액 기준 코픽스의 이번 상승폭 0.10%포인트는 지난해 11월 0.15%포인트 이후 최대다.

코픽스 금리는 은행권 변동금리 주택담보대출의 기준이 되기에 은행들이 관련 대출 금리를 일제히 올린 것이다.

잔액기준 코픽스도 14개월 연속 상승해 1.93%를 기록하면서 은행권 잔액기준 코픽스 연동 대출 금리가 대부분 상향 조정됐다.

국민은행의 잔액기준 코픽스 금리 연동 대출 금리는 3.57∼4.77%에서 3.60∼4.80%로 올라 최고 금리가 4.80%에 닿았다.

신한은행 금리는 3.20∼4.55%에서 3.23∼4.58%로, 우리은행은 3.30∼4.30%에서 3.33∼4.33%로 각각 올랐다.

농협은행만 금리가 2.90∼4.52%에서 2.87∼4.49%로 0.03%포인트씩 하향 조정됐다.

금융채 6개월물을 기준으로 삼는 하나은행은 변동형 금리가 3.201∼4.401%에서 3.205∼4.405%로 0.004%포인트 올랐다.

[표] 주요은행 코픽스 연동 주택담보대출 금리 (연 %)

은행 신규취급액 기준 잔액기준
15일 16일 15일 16일
국민은행 3.35~4.55 3.45~4.65 3.57~4.77 3.60~4.80
신한은행 3.18~4.53 3.28~4.63 3.20~4.55 3.23~4.58
우리은행 3.23~4.23 3.33~4.33 3.30~4.30 3.33~4.33
농협은행 2.83~4.45 2.87~4.49 2.90~4.52 2.87~4.49
하나은행 3.201~4.401 3.205~4.405 3.201~4.401 3.205~4.405

hye1@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8/11/16 07:38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