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강원도청공무원노조 "언어폭력·갑질 도의원은 공개 사과하라"

송고시간2018-11-14 16:48

'갑질 근절'
'갑질 근절'

[연합뉴스 자료사진]

(춘천=연합뉴스) 임보연 기자 = 강원도청공무원노동조합이 14일 성명을 내고 우월적 지위를 이용해 언어폭력과 갑질을 한 A도의원에게 공개사과를 촉구했다.

공무원노조는 성명에서 "A도의원은 지난 10월 18일 본회의장에서 열린 예산결산특별위원회 당시 B국장에게 질의하며 막말과 윽박지르기, 턱 괴기 등 도정을 무시하고 구태의연한 갑질 행태로 공분을 샀다"고 주장했다.

이어 이달 8일부터 시작된 기획행정위원회 소관 행정사무감사에서도 도정을 무시하거나 강압적 자세로 임하는 등 민의를 대변하는 도의원으로서의 책무와 도민 바람을 저버린 채 우월적 지위를 이용한 태도를 보였다고 지적했다.

공무원노조는 A도의원에게 공개사과 등 반성과 책임 있는 모습을 보여달라고 촉구했다.

이와 함께 도의회는 도정과의 신뢰와 존중에 반하는 갑질 행태 근절에 노력하고 A도의원에게 강력한 경고 조치를 하라고 요구했다.

공무원노조는 요구사항 관철될 때까지 15일부터 도청 앞 광장과 도의회 앞에서 1인 시위를 한다는 방침이다.

A도의원은 이와 관련 해당 국장에게는 사과할 뜻이 있으나 공개사과는 어렵다는 의사를 노조 측에 전달한 것으로 알려졌다.

limb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