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장애학생 폭행·학대' 인강학교 사회복무요원 3명 검찰 송치

송고시간2018-11-14 15:48

서울 도봉경찰서
서울 도봉경찰서

[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황재하 기자 = 장애 학생을 폭행한 혐의로 경찰 수사를 받아온 서울인강학교 사회복무요원들이 검찰에 넘겨졌다.

서울 도봉경찰서는 14일 장애인복지법 위반(신체·정서적 학대) 혐의를 받는 인강학교 사회복무요원 3명을 불구속 기소 의견으로 검찰에 송치했다고 밝혔다.

앞서 인강학교는 사회복무요원이 학생들을 폭행하거나 괴롭혔다는 의혹이 제기돼 총 13명의 사회복무요원을 전수조사한 끝에 4명을 수사해달라고 경찰에 의뢰했다.

경찰은 사회복무요원들을 불러 조사하는 한편 인강학교의 폐쇄회로(CC)TV를 확보해 분석한 결과 수사 의뢰된 4명 중 3명에게 혐의점이 있다고 봤다.

다만 1명은 혐의가 불분명하다고 보고 입건하지 않고 사건을 마무리했다.

사회복무요원들은 인적이 드문 곳에서 학생들을 주먹으로 때리거나 괴롭혀온 것으로 조사됐다. 이들은 경찰 수사에서 혐의를 인정한 것으로 전해졌다.

jaeh@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