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충북경실련 "지방의원 의정비 대폭 인상 요구 부당"

송고시간2018-11-14 15:06

(청주=연합뉴스) 이승민 기자 = 충북청주경제정의실천시민연합은 14일 "도민의 신뢰를 잃은 상황에서 지방의원 의정비 인상 요구는 부당하다"고 비판했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연합뉴스 자료사진]

충북경실련은 이날 성명을 내고 "충북 시·군 의회가 내년 의정비를 평균 40% 이상 인상하기로 뜻을 모았다"며 "5개 지자체가 소멸위험 지역이라는 어두운 지표를 가진 충북에서 의정비 인상은 우선순위가 아니다"라고 날을 세웠다.

이어 "지방의원 의정 활동비 결정 가이드라인에 따르면 월정수당은 주민 수, 소득 수준, 지방공무원 보수 인상률, 의정활동 실적 등을 고려해 책정해야 한다"며 "의정비를 5급 공무원 월급 수준으로 해야 한다는 규정은 없다"고 주장했다.

경실련 관계자는 "충북 지방의원들은 의정비를 얼마로 할지 논의하는 데 시간을 보낼 것이 아니라 주민들의 삶의 질을 향상하기 위해 노력해야 한다"고 말했다.

충북 11개 시·군 의회는 최근 내년도 의정비를 '5급 공무원(사무관) 20년 차' 수준인 423만 원으로 인상할 것을 집행부에 요구하기로 합의했다.

logo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