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아가메즈 26득점' 우리카드 완승…한국전력은 개막 8연패 늪

송고시간2018-11-12 20:46

맹활약 우리카드 아가메즈
맹활약 우리카드 아가메즈

(서울=연합뉴스) 홍해인 기자 = 4일 오후 서울 장충체육관에서 열린 2018-2019 프로배구 V리그 남자부 우리카드와 한국전력의 경기. 우리카드 아가메즈가 3세트 스파이크를 때리고 있다. 2018.11.4
hihong@yna.co.kr

(서울=연합뉴스) 이대호 기자 = 리버만 아가메즈(등록명 아가메즈)의 높이를 앞세운 프로배구 남자부 우리카드가 2라운드 첫 승리를 챙겼다.

우리카드는 12일 서울 장충체육관에서 열린 프로배구 도드람 2018-2019 V리그 한국전력과 홈경기에서 세트 스코어 3-0(29-27 25-14 25-20)으로 완승했다.

아가메즈는 양 팀 최다인 26득점으로 상대 코트를 맹폭했다. 나경복은 12득점으로 뒤를 받쳤다.

3승 5패, 승점 10이 된 우리카드는 5위 자리를 지키는 것과 동시에 중위권 도약 발판을 만들었다.

외국인 선수가 빠진 한국전력은 서재덕이 20득점, 이틀 전 우리카드에서 트레이드로 영입한 최홍석이 10득점으로 분전하고도 8연패 늪에서 빠져나오지 못했다.

승점 1점으로 남자부 최하위다.

역대 최장인 개막 8연패는 2012-2013시즌 드림식스, 2013-2014시즌 러시앤캐시 이후 남자부 통산 3번째 불명예 기록이다.

우리카드는 1세트를 천신만고 끝에 잡았다.

아가메즈의 강서브와 나경복의 성공률 높은 공격을 앞세워 24-18로 세트 포인트를 잡은 우리카드는 귀신에 홀린 것처럼 연달아 7점을 내줘 24-25로 역전을 허용했다.

한국전력 최홍석은 연달아 강서브를 성공시키며 한국전력의 역전에 디딤돌을 놨다.

듀스에서 줄곧 끌려가던 우리카드는 27-27을 만든 뒤 신으뜸의 공격 범실과 아가메즈의 백 어택을 묶어 겨우 29-27로 1세트를 끝냈다.

2세트는 우리카드가 손쉽게 따냈다.

아가메즈는 2세트에만 8득점에 공격 성공률 77.78%로 정밀 폭격에 성공했고, 김시훈은 중요할 때 블로킹 득점 2개를 올렸다.

한국전력은 2세트에만 범실 7개를 저질러 자멸했다.

우리카드는 3세트 높이를 앞세워 한국전력의 공격을 차단하며 25-20으로 손쉽게 경기를 끝냈다.

4bu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