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한국프로골프 50년 역사가 한자리에…KPGA 기념관 개관

송고시간2018-11-12 16:45

최경주 등 9명의 KPGA '레전드' 발표

KPGA 창립 50주년 기념 갤러리 개관
KPGA 창립 50주년 기념 갤러리 개관

(성남=연합뉴스) 홍기원 기자 = 12일 오후 경기도 성남시 KPGA빌딩에서 열린 '한국프로골프협회 창립 50주년 기념 KPGA 갤러리 개관식'에서 참석자들이 전시된 물품을 살펴보고 있다.
xanadu@yna.co.kr

(성남=연합뉴스) 권훈 기자 = 한국프로골프 50년 역사를 한 자리에서 볼 수 있는 'KPGA 기념관'이 12일 문을 열었다.

한국프로골프협회(KPGA)는 이날 오후 경기도 성남 KPGA 빌딩 1층에서 'KPGA 기념관' 개관식의 테이프를 끊었다.

이날은 1968년 창립한 KPGA의 창립 기념일이다.

'KPGA 기념관'은 142㎡ 면적에 한국프로골프 50년의 역사를 일목요연하게 정리한 각종 조형물과 기념품을 전시했다.

한국인 첫 프로골퍼 고 연덕춘 고문의 골프 클럽 세트 복제품과 일제강점기였던 1941년 일본오픈에서 우승하며 받은 우승 트로피도 이곳에서 볼 수 있다.

연 고문의 골프 클럽 세트 실물은 국가 등록 문화재 500호로 지정돼 독립기념관에 전시되어 있다.

이 밖에 양용은(46)의 2009년 PGA챔피언십 우승 트로피, 최경주(48)의 2011년 플레이어스 챔피언십 우승 스코어카드, 국내 최다승(43승) 기록의 주인공 최상호(63)의 첫 우승과 43번째 우승 트로피도 'KPGA 기념관'에서 팬들에게 선보인다.

KPGA 창립 50주년 기념 갤러리 개관
KPGA 창립 50주년 기념 갤러리 개관

(성남=연합뉴스) 홍기원 기자 = 12일 오후 경기도 성남시 KPGA빌딩에서 열린 '한국프로골프협회 창립 50주년 기념 KPGA 갤러리 개관식'에서 참석자들이 전시된 물품을 살펴보고 있다.
xanadu@yna.co.kr

'KPGA 기념관'은 주중에 무료로 개방한다.

KPGA는 9명의 KPGA '레전드'를 선정해 발표했다.

KPGA '레전드'는 KPGA 입회 20년 이상, 통산 20승 이상, 그리고 KPGA 선수권대회나 한국 오픈 우승 경험이 있는 한장상, 최상호, 최윤수, 박남신, 최광수, 김종덕, 강욱순, 최경주, 양용은 등이다.

KPGA 양휘부 회장은 "KPGA의 과거와 현재, 미래가 담겨있는 공간"이라면서 "50년의 세월 동안 한국프로골프의 성장과 발전을 위해 애쓰신 회원, 골프 관계자분들께 감사한다"고 밝혔다.

14일 미국으로 출국하기에 앞서 행사에 참석한 최경주는 "내가 미국에 진출해 성공할 수 있었던 것도 KPGA의 50년 연륜이 뒷받침됐기 때문"이라면서 "KPGA에 큰 관심과 성원을 보내주신 많은 분의 사랑을 가슴에 새길 것"이라고 말했다.

KPGA 창립 50주년 기념 갤러리 개관
KPGA 창립 50주년 기념 갤러리 개관

(성남=연합뉴스) 홍기원 기자 = 12일 오후 경기도 성남시 KPGA빌딩에서 열린 '한국프로골프협회 창립 50주년 기념 KPGA 갤러리 개관식'에서 양휘부 회장(가운데)을 비롯한 참석자들이 테이프 커팅에 앞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xanadu@yna.co.kr

khoo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