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성적표·자격증 위조' 인터넷 정보 2천736건 조처

송고시간2018-11-12 15:40

(서울=연합뉴스) 홍지인 기자 = 방송통신심의위원회는 성적표나 신분증, 자격증 등을 위조·변조하거나 이를 알선하는 인터넷 정보 2천736건에 대해 접속차단 또는 삭제 조처를 했다고 12일 밝혔다.

조처 대상은 토익·토플 등 어학 성적표, 대학교 성적표, 컴퓨터 활용능력 등 자격증, 가족관계증명서 등을 나열하면서 '완벽 위조, 비밀 보장', '저렴하고 신속하게 원하시는 방법으로 처리해드림' 같은 문구와 연락처를 담은 게시물이다.

방심위는 취업철을 맞아 지난 8~10월 집중 단속에 나섰고, 인터넷 게시판·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에서 유통된 문서 781건에 대해 접속차단 등 시정요구를, 포털사이트에 올라온 정보 1천955건에 대해 사업자가 직접 삭제토록 조처했다.

방심위가 최근 5년간 시정요구 또는 자율규제 조처한 문서 위·변조 정보는 총 1만4천932건에 이른다. 올해 1월부터 10월까지 시정요구 또는 자율규제 조처한 정보 건수는 4천749건으로 지난해보다 2.6배 증가했다.

[방송통신심의위원회 제공]

[방송통신심의위원회 제공]

ljungber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