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경상대-무림P&P, 종이산업 발전 'P&P 화학공학전공' 개설

송고시간2018-11-12 16:00

화학공학과·환경재료과학전공 2학년 선발…전공 학생 전원에 장학금

'P&P 화학공학전공' 개설 협약
'P&P 화학공학전공' 개설 협약

(진주=연합뉴스) 이상경 경상대 총장(오른쪽)과 김석만 무림P&P 대표이사가 12일 경상대 본부 3층 상황실에서 제지산업 관련 융합 전공 개설을 위한 협약을 하고 있다. 2018.11.12 [경상대 제공]

(진주=연합뉴스) 최병길 기자 = 경상대와 무림P&P가 우리나라 종이산업 발전과 전문 인력 양성을 위해 융합 전공인 'P&P 화학공학전공'을 개설했다.

이상경 경상대 총장과 김석만 무림P&P 대표이사는 12일 경상대 본부 3층 상황실에서 제지산업 관련 융합 전공 개설을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

경상대는 이 융합 전공 개설·운영에 공과대학 화학공학과와 농업생명과학대학 환경산림과학부 환경재료과학 전공이 참여한다고 밝혔다. 정원은 10명이다.

이 융합 전공은 화학공학과와 환경재료과학전공 2학년 재학생을 5명씩 선발한다. 선발기준은 학과성적, 어학능력 등을 포함해 무림P&P에서 별도로 정하는 세부기준에 따른다.

무림P&P는 융합 전공 재학생 모두에게 학업장려 장학금을 준다.

또 별도 반 운영경비 전액과 신규 실습기자재비용 지원, 융합 전공 이수 학생 5명 이상 취업 보장 등을 약속했다.

경상대-무림P&P, P&P 화학공학전공 개설 협약
경상대-무림P&P, P&P 화학공학전공 개설 협약

(진주=연합뉴스) 이상경 경상대 총장(오른쪽에서 5번째)과 김석만 무림P&P 대표이사(왼쪽에서 5번째) 등이 12일 경상대 본부 3층 상황실에서 제지산업 관련 융합 전공 개설을 위한 협약을 하고 있다. 2018.11.12 [경상대 제공]

choi21@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