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울산시 "김장쓰레기 건조 후 종량제 봉투에 담아 배출해야"

송고시간2018-11-12 14:59

김장
김장

[연합뉴스 자료 이미지]

(울산=연합뉴스) 장영은 기자 = 울산시는 김장철을 맞아 12일부터 12월 28일까지 김장철 음식물류 폐기물 특별대책을 추진한다.

시는 이 기간 많이 생기는 무와 배추 등 김장 쓰레기는 물기를 최대한 제거한 뒤 음식물류 폐기물 전용 수거용기 대신 생활 쓰레기 종량제 봉투에 담아 배출해야 한다고 밝혔다.

시는 하루 평균 284t에 이르는 음식물류 폐기물이 발생하는데, 김장철에는 약 17t이 늘어 301t 정도가 배출될 것으로 예상한다.

이는 울산시 공공처리시설 용량인 280t을 훨씬 초과한다.

이 경우 매일 21t 정도를 민간처리시설 등에 위탁 처리해야 하고, 2억5천만원의 추가비용이 든다.

또 김장 쓰레기의 경우 일시적으로 많이 배출돼 수거가 지연될 수 있다.

울산시 관계자는 "김장철을 맞아 음식물류 폐기물 수거 지연으로 인한 주민 불편을 예방하고, 공공처리시설을 안정적으로 운영하기 위해 한시적으로 김장 쓰레기 배출과 처리방법을 변경한다"고 말했다.

youn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