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명품 진주배, 국내 처음 인도 수출시장 열었다

송고시간2018-11-12 14:22

한국배영농조합법인 '신고' 품종 16t 선적

진주배 국내 첫 인도 수출
진주배 국내 첫 인도 수출

(진주=연합뉴스) 12일 경남 진주시 한국 배 영농조합법인에서 지역 인사와 농민 등이 명품 진주배 한국 최초 인도 수출 선적식을 하고 있다. 2018.11.12 [진주시 제공]

(진주=연합뉴스) 최병길 기자 = 명품 농산물로 불리는 경남 진주배가 수출이 까다롭기로 유명한 인도시장을 국내 처음으로 활짝 열었다.

진주시는 12일 한국배영농조합법인에서 농림부, 지역 인사, 농민 등이 참석한 가운데 배 16t(3천500만원 상당)을 인도에 수출하는 선적식을 개최했다.

수출길에 오르는 배는 진주배 주산지인 문산읍에서 생산된 '신고' 품종이다.

이날 행사에서는 국내에서는 유일하게 지정된 인도 배 수출 선과장(과일을 고르는 곳) 준공식도 열렸다.

인도에 배를 수출하려면 검역본부에 저온소독 처리시설을 사전 승인받아야 하며, 배를 0도에서 40일간 저온처리해야 하는 등 까다로운 조건을 갖춰야 한다.

한국배영농조합법인은 지난 6월 선과장 435㎡, 저장고 360㎡, 창고·사무실 360㎡ 규모의 선과장 공사를 시작해 9월에 준공허가를 받았다.

2016년 설립한 한국배영농조합법인은 지난해부터 수출을 시작했으며 올해부터 전량 수출을 목표로 하고 있다.

이 법인은 12월에도 인도에 2, 3차 수출을 하려고 저장고에 배를 저온처리 중이고, 지난달엔 경남에서 처음으로 캐나다에 배를 수출했다.

진주배 캐나다 수출 선적
진주배 캐나다 수출 선적

[연합뉴스 자료사진]

choi21@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