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남·북·유엔사 3자실무협의체 회의 개최…JSA 감시장비 논의

남·북·유엔사 3자협의체 회의 장면
남·북·유엔사 3자협의체 회의 장면[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김귀근 기자 = 남북 군사 당국과 유엔군사령부는 12일 오전 10시 판문점 남측지역 자유의집에서 3자 실무협의체 회의를 개최했다고 국방부가 밝혔다.

이번 실무협의는 판문점 공동경비구역(JSA)내 감시장비 운용 문제를 논의하기 위해 열렸다. 정식 회의 명칭은 '남·북·유엔사 3자 감시장비 실무협의체'이다.

JSA 비무장화가 완료됨에 따라 기존 상호 설치된 감시장비 철거 및 조정, 신규 설치 등의 문제를 논의한 것으로 알려졌다. 감시장비 협의가 종료되고 공동근무 규정 등이 만들어지면 이르면 이달 중으로 JSA 남북지역의 자유 왕래가 실현될 전망이다.

이번 회의에 우리측은 국방부 남승현 육군 대령(진급예정), 유엔사 측에서는 션 모로우 미국 육군 중령, 북측에서는 임동철 육군 상좌가 각각 대표로 참석했다.

국방부는 "실무협의체 회의에서는 JSA 비무장화를 위한 감시 장비 조정 문제와 상호 정보공유 방안에 대해 논의할 것"이라며 "실무협의체 회의 이후 3자는 오늘부터 이틀간 JSA 내 감시장비에 대한 현장조사를 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threek@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8/11/12 11:08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