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환경단체들 "여야정 합의에 뜬금없이 '원전 수출 지원' 포함"

"핵발전은 몰락하는 산업…에너지전환에 힘써야"
핵산업 육성 규탄
핵산업 육성 규탄(서울=연합뉴스) 진연수 기자 = 환경운동연합과 에너지정의행동 등 시민사회단체 회원들이 9일 서울 광화문 광장에서 핵산업 육성 규탄 및 핵발전소 수출반대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jin90@yna.co.kr

(서울=연합뉴스) 이효석 기자 = 환경단체들이 "여야정 국정상설협의체 합의문에 핵발전소 수출 지원정책으로 보이는 내용이 포함됐다"며 문제를 제기하고 나섰다.

환경운동연합·녹색연합·에너지정의행동 등은 원외정당인 녹색당과 함께 9일 오전 서울 광화문광장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이같이 지적했다.

이들은 "지난 5일 여야정 상설협의체 합의문에 '원전 기술력과 원전사업의 국제경쟁력을 유지·발전시키기 위한 정책을 적극적으로 추진한다'는 내용이 뜬금없이 포함됐다"면서 "저물어가는 핵발전소 수출 산업에 정부가 나서는 것을 이해할 수 없다"고 비판했다.

이어 이들은 "이명박·박근혜 정권 내내 핵발전 수출을 적극적으로 지원했으나 아랍에미리트(UAE) 수출 후로는 10년간 단 1기도 수출을 성사시키지 못했다"면서 "이는 정부 지원이 부족해서가 아니라 후쿠시마 사고 이후 전 세계적으로 탈핵·에너지전환 흐름이 가속하면서 핵발전 자체가 경쟁력을 잃고 몰락하기 때문"이라고 지적했다.

이들은 "핵발전 산업, 그것도 수출을 국가가 육성하겠다는 것은 '밑 빠진 독에 물 붓기'"라면서 "지금 정부가 할 일은 재생에너지 확대 등 에너지전환 산업을 키우면서 핵발전 안전 강화 및 해체·핵폐기물 처분 등에 힘쓰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핵산업 육성 규탄 및 핵발전소 수출반대 기자회견
핵산업 육성 규탄 및 핵발전소 수출반대 기자회견(서울=연합뉴스) 진연수 기자 = 환경운동연합과 에너지정의행동 등 시민사회단체 회원들이 9일 서울 광화문 광장에서 핵산업 육성 규탄 및 핵발전소 수출반대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jin90@yna.co.kr

hy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8/11/15 16:14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