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콜롬비아에 전기전자 시험장비·인증기술 전수

국가기술표준원 전경
국가기술표준원 전경[국가기술표준원 제공]

(서울=연합뉴스) 김동현 기자 = 산업통상자원부 국가기술표준원은 코트라(KOTRA), 한국화학융합시험연구원(KTR), NYCE-콜롬비아와 9일 콜롬비아 보고타에서 시험장비 기증식과 시험소 개소식을 했다고 밝혔다.

KTR은 코트라의 '글로벌 기업의 사회적 책임(CSR) 사업'을 통해 콜롬비아의 에너지효율 분야 인증기관인 NYCE-콜롬비아에 전기·전자 분야 시험장비를 기증했다.

국표원은 기증한 시험장비 운영과 유지관리에 필요한 기술과 노하우를 콜롬비아에 전수하기로 했다.

국표원은 이번 사업이 양국 관계 강화는 물론 콜롬비아에 수출하는 우리 기업의 인증 관련 어려움 해소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했다.

콜롬비아는 전기·전자제품 소비가 늘어나자 국민 안전과 재산 보호를 위해 관련 기술 규정을 제정했는데, 자국 내 지정시험소의 시험결과만을 인정해 국내 수출기업이 어려움을 겪었다.

이에 KTR이 NYCE-콜롬비아와 업무협약을 체결해 KRT의 에너지효율 시험성적서로도 가전과 조명, 전기장비 등 분야에서 콜롬비아 인증을 취득할 수 있게 했다.

국표원은 다른 영역에서도 국내 시험기관의 시험성적서가 콜롬비아에서 인정받을 수 있도록 협의할 계획이다.

국표원은 "개발도상국 표준체계 보급지원 사업을 통해 동남아, 중앙아시아, 남미, 아프리카 지역 9개국에 한국형 표준·인증체계를 구축해 해당 국가에 진출한 국내 기업을 측면 지원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bluekey@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8/11/09 06:0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