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여수 돌산 해상서 조업 중 어부 바다에 빠져 숨져

송고시간2018-11-07 13:46

(여수=연합뉴스) 형민우 기자 = 7일 오전 11시 43분께 전남 여수시 돌산읍 송도 남서쪽 100m 앞 해상에서 조업 중이던 3.31t 어선의 어부 A(54)씨가 어선의 통발 줄에 걸려 바다에 빠져 숨졌다.

수색작업
수색작업

[여수해경]

A씨는 문어잡이를 위해 투망을 하던 중 통발 줄에 걸려 바다에 빠졌으며 A씨의 남편이 해경에 신고했다.

여수해경은 경비함정 2척과 해경구조대 등을 보내 수색작업에 나서 낮 12시 38분께 A씨를 발견했다.

A씨는 심폐소생술 등 응급처치를 받았으나 결국 숨졌다.

해경은 A씨의 남편을 상대로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minu21@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