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과기부, 기초연구에 내년 1조1천억원 투입…21.5% 늘려

송고시간2018-11-07 12:00

"연구자 주도 기초연구 지원 확대…지원방식 연구자 중심 개선"

연구개발(R&D) 사업(PG)
연구개발(R&D) 사업(PG)

[이태호 제작] 사진합성·일러스트

(서울=연합뉴스) 이주영 기자 = 내년도 국가 기초연구 지원사업 체계가 연구자 주도 기초연구 지원 확대 및 연구자 중심으로 개선되고, 기초연구사업에 올해보다 20% 이상 많은 1조1천800억원이 투입된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7일 연구자 중심의 기초연구 역량 강화를 위해 개인연구 9천595억원, 집단연구 2천210억원 등 총 1조1천805억원을 기초연구에 투입하는 '2019년도 기초연구사업 시행계획'을 마련, 공모에 착수한다고 밝혔다.

기초연구사업 예산 1조1천805억원은 올해(9천719억원)보다 21.5%(2천86억원) 늘어난 것이다.

개인연구사업 지원이 대폭 확대돼 예산이 9천595억원으로 올해보다 24.1% 증가한다.

연구단절을 방지하고 안정적인 연구를 지원하기 위해 생애기본연구 지원 체계가 신설된다. '생애 첫 연구' 예산이 540억원으로 16.6% 늘어나고, 1~3년간 연평균 5천만원까지 지원하는 '기본연구'(600억원)와 1년간 3천만~5천만원을 지원하는 '재도약 연구'(200억원)가 신설된다.

우수연구자 지원도 강화된다. 우수연구자가 세계 최고 수준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리더연구와 중견연구 사업에 각각 '유형2'가 신설된다. 리더연구 유형2에는 5년간 연 8억~15억원이, 중견연구 유형2에는 1~5년간 연 2억~4억원이 지원된다.

집단연구사업 예산도 2천210억원으로 11.2% 늘어난다. 선도연구센터사업에 지역특화분야(RLRC)가 신설돼 33억7천500만원이 지원되는 등 5개 분야 선도연구센터에 올해보다 17.1% 많은 1천510억원이 투입된다.

과기정통부는 지원 체계 개편과 함께 평가방식도 연구자 자율성 제고와 장기 연구 장려를 위해 연간 평균 연구비 기준으로 개선하고, 중간점검 도입과 단계평가 개선 등 과정 중심 평가체계를 더욱 강화하고자 했다고 밝혔다.

과기정통부는 2019년도 기초연구사업 신규과제 공모 내용과 추진일정을 과기정통부 및 한국연구재단 홈페이지에 공지하고 권역별 설명회를 통해 안내할 계획이다.

<권역별 설명회 일정>

구 분 일 시 장 소
수도권(서울) 2018.11.13(화) 14:00~16:00 한양대 HIT 대회의실(612호)
호남권(광주) 2018.11.15(목) 14:00~16:00 조선대 서석홀 4층(대호전기홀)
영남권(대구) 2018.11.20(화) 14:00~16:00 경북대 글로벌플라자 1층 경하홀1(127호)
충청권(대전) 2018.11.22(목) 14:00~16:00 연구재단 대전청사 연구관 대강당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제공)

scitech@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