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서울시 "도로 분진청소로 1년간 초미세먼지 발생원 16.5t 제거"

송고시간2018-11-07 11:15

분진흡입차량 100→145대로 확대

도로 분진청소 차량
도로 분진청소 차량

[서울시 제공]

(서울=연합뉴스) 박초롱 기자 = 서울시는 도로분진흡입 청소 차량으로 지난 1년간 초미세먼지(PM-2.5) 발생원 16.5t, 미세먼지(PM-10) 발생원 58t을 제거했다고 7일 밝혔다.

지난 5월 29일부터 6월 18일까지 관악구 남부순환로와 신림로에서 도로분진흡입 청소차가 수거한 분진을 토대로 산출한 양이다.

서울시는 자동차가 도로를 오가는 과정에서 발생하는 재비산먼지(도로에 축적된 먼지가 자동차 바퀴에 의해 퍼지거나 타이어·브레이크 마모로 대기 중에 배출되는 먼지) 발생을 줄이고자 2010년 분진흡입 청소차를 도입했다. 현재 100대인 분진흡입 차량을 내년에 145대로 늘릴 예정이다.

분진흡입 차량이 1년간 도로에서 제거한 초미세먼지 발생원 16.5t은 경유차 3만6천197대가 배출하는 양에 해당한다고 서울시는 밝혔다. 경유차는 1대당 연간 초미세먼지 발생원 456g을 배출한다.

황보연 서울시 기후환경본부장은 "앞으로 분진흡입 청소 차량을 확대 운영하고, 도로 이용 형태, 교통량 정보를 반영해 과학적인 도로 먼지 청소체계를 구축하겠다"고 밝혔다.

chopar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