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충남 화력발전소 대기질 주민이 직접 측정…미세먼지 등 확인

송고시간2018-11-07 10:17

도민 참여 대기 질 측정
도민 참여 대기 질 측정

[충남도 제공=연합뉴스]

(홍성=연합뉴스) 박주영 기자 = 충남도는 지난 5∼6일 도내 석탄화력발전소 인근에서 도민이 참여한 가운데 대기 질을 측정했다고 7일 밝혔다.

도는 지난해 4월부터 화력발전소 주변 지역 기후환경 연구용역을 수행하면서 지역 주민이 직접 대기 질을 측정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올해 처음 진행된 이번 대기 질 측정에는 사전에 신청한 보령, 당진, 태안, 서천 지역 화력발전소 인근 8개 면 118개 마을 주민 150명이 참여했다.

주민들이 직접 시료를 채취할 위치를 선정했으며, 미세먼지(PM10), 황산화물(SO2), 질소산화물(NO2), 오존(O3) 등 각종 항목의 농도를 조사했다.

이번 조사결과는 참여한 주민들에게 우편으로 보내지며, 서해안기후환경연구소 홈페이지(http://shari.re.kr/)를 통해서도 확인할 수 있다.

문경주 도 기후환경녹지국장은 "주민들이 대기 질 측정 과정을 경험하도록 함으로써 정보의 신뢰도와 투명성을 높일 수 있을 것"이라며 "2021년까지 주민들이 마을의 대기 질 정보를 쉽게 이해할 수 있는 지표를 개발하겠다"고 말했다.

jyoun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