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이재명 "'다수 혜택' 경기농업 만들것…농민 기본소득 검토"

송고시간2018-11-07 09:59

(수원=연합뉴스) 최찬흥 기자 = 이재명 경기지사가 '농민 기본소득'을 도입해 지역화폐로 지급하는 방안을 검토하겠다고 밝혔다.

이재명 경기지사
이재명 경기지사

7일 도에 따르면 이 지사는 전날 수원화성행궁광장에서 열린 '제23회 경기도 농업인의 날' 기념식에서 "농업이야말로 많은 일자리를 만들어 낼 수 있는 전략사업이다. 소수가 혜택을 보지 않도록 하는 것이 경기농업의 핵심"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이 지사는 "얼마 되지 않는 지원금도 대부분 부농, 기업농에 집중되고 있는 만큼 어려운 농민들에게 진짜 혜택이 갈 수 있도록 농민 기본소득을 검토하고 있다"며 "불필요한 다리 건설 등에 드는 예산을 줄여 농민들에게 지역화폐로 주면 농업 경제가 활성화되고 동네가 살아나지 않겠느냐"고 강조했다.

이 지사는 "농업에 대한 지원금이 많다고 하지만 국내 농가당 연간 지원금은 170만원 수준으로 일본(700만∼800만원), 스위스(2천500만원), 미국·캐나다(2천만∼3천만원) 등과 비교하면 턱없이 적은 금액"이라며 도 차원에서 농업지원금을 확대해 지역화폐로 지급하는 방안을 추진하겠다는 뜻을 밝혔다.

cha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