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경총 "논란된 특별격려금 폐지·보직자 감축으로 조직정비"

송고시간2018-11-07 10:05

이사회서 '조직운영 쇄신안' 의결…"뉴 경총으로 거듭날 것"

이사회 결과 설명하는 김용근 경총 부회장
이사회 결과 설명하는 김용근 경총 부회장

(서울=연합뉴스) 진성철 기자 = 김용근 한국경영자총협회 상근 부회장이 7일 서울 중구 웨스틴조선호텔에서 제180회 이사회 결과에 대해 취재진에게 설명하고 있다. zjin@yna.co.kr

(서울=연합뉴스) 정성호 기자 = 한국경영자총협회가 논란이 된 특별격려금을 폐지하고 이를 성과급 등으로 전환하기로 했다.

경총은 7일 서울 소공동 웨스틴조선호텔에서 이사회를 열고 회계·예산의 투명성 개선을 포함한 조직운영 전반의 쇄신안을 확정했다고 밝혔다.

근거 없이 집행됐던 특별격려금 제도는 폐지하고 앞으로는 이사회·총회의 예산 승인을 거쳐 성과급 등 정상적인 보수체계로 전환해 시행하기로 했다.

경총은 김영배 전 상임부회장 재임 시기에 일부 사업수입을 이사회·총회 등에 보고하지 않고 별도로 관리하면서 이 중 일부를 임직원 격려금으로 지급해 논란이 된 바 있다.

경총은 또 사업별·수익별로 복잡하게 나뉘어 있던 11개 회계단위를 사업 성격에 맞게 4개로 통합하기로 했다.

기업안전보건회계 등을 '일반회계'로 통합하고, 각종 용역사업은 교육연수사업 등과 통합해 '수익사업특별회계'로 운영한다는 것이다. 사업 수행과 관련한 부가세·법인세도 성실하게 납부하기로 했다.

경총 제180회 이사회
경총 제180회 이사회

(서울=연합뉴스) 7일 서울 중구 웨스틴조선호텔에서 제180회 한국경영자총협회 이사회가 열리고 있다. [경총 제공]
photo@yna.co.kr

경총은 2015∼2017년 정부 용역사업을 수행하면서 사업 담당본부장이 경총 직원들에게 지급된 컨설턴스 수당의 20%를 환수해 업무를 보조한 직원들에게 나눠줬다가 노동부 지도점검에서 '부적정 지출'이라는 지적을 받았다.

이처럼 회계단위를 조정하면 경총의 회계는 ▲ 일반회계 ▲ 수익사업회계 ▲ 건물특별회계 ▲ 경단협회계 등 4개로 통합된다.

경총은 또 모든 회계와 예산을 이사회·총회의 승인에 따라 관리·집행하고 예산부서와 회계부서를 분리해 상호견제와 감시 기능을 강화하기로 했다.

아울러 형식적 수준에 그쳤던 회계감사 시스템을 정비해 외부 회계감사 기능을 확대하고, 예산이 실제 사업 내용과 달리 관례적으로 편성됐던 문제를 개선해 실제 사업단위에 따라 예산을 편성하고 인건비·업무추진비 등의 관리비는 별도로 분리해 예산 통제기능을 강화하기로 했다.

경총은 또 특별격려금에 대한 갑근세와 소득세, 삼성전자[005930] 등 일부 회원사로부터 받은 특별회비에 대한 부가가치세와 법인세 등은 외부 회계법인 자문 결과에 따라 이미 납부했다고 밝혔다.

인사말하는 손경식 경총 회장
인사말하는 손경식 경총 회장

(서울=연합뉴스) 손경식 한국경영자총협회 회장이 7일 서울 중구 웨스틴조선호텔에서 열린 제180회 이사회에서 인사말하고 있다. [경총 제공] photo@yna.co.kr

조직 개편과 관련해 경총은 방만한 조직 체계를 단계적으로 정상화하겠다고 밝혔다.

전체 임직원(95명)의 40%(36명)에 이르는 과다한 팀장급 이상 보직자(임원·본부장·팀장 등) 수를 2021년 3월까지 단계적으로 축소해 본부(실) 6개, 팀(센터) 15개 내외로 줄이기로 했다.

보직자가 전체 임직원의 25% 수준이 되도록 한다는 것이다.

이 밖에 사조직 결성 금지, 청렴하고 깨끗한 윤리관 확립, 투명한 회계 관리, 예산 목적 외 사용 금지, 공용재산의 사적 사용·수익 금지 등 임직원의 행동규범을 근무규정에 새로 포함해 조직원의 윤리성을 높이기로 했다고 경총은 밝혔다.

손경식 경총 회장은 그동안 제기된 회계 문제 등에 대해 "지적된 사안들을 철저히 시정하고 다시는 재발하지 않도록 하겠다"며 "오늘 이사회에서 의결된 제반 조직 운영규정을 준수하면서 건실하고 투명한 기관으로 탈바꿈하는 '뉴 경총'으로 발전시켜 나가겠다"고 말했다.

취재진 질문에 답하는 손경식 회장
취재진 질문에 답하는 손경식 회장

(서울=연합뉴스) 진성철 기자 = 손경식 한국경영자총협회 회장이 7일 서울 중구 웨스틴조선호텔에서 열린 제180회 이사회를 마친 뒤 취재진과 인터뷰하고 있다. zjin@yna.co.kr

sisyph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