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수뢰' 최규호 전 전북교육감 도주 8년 만에 검거(2보)

송고시간2018-11-07 09:21

(전주=연합뉴스) 김동철 기자 = 골프장 인허가·확장 과정에서 뇌물수수 혐의를 받던 최규호 전 전북도교육감이 도주 8년 만에 검거됐다.

전주지검은 지난 6일 인천광역시에서 은신 중인 최 전 교육감을 붙잡았다고 7일 밝혔다.

최 전 교육감은 2010년 9월 김제 스파힐스 골프장 측으로부터 청탁을 받고 3억원가량을 받아 챙긴 혐의를 받고 있다.

최규호 전 전북교육감 [연합뉴스 자료사진]
최규호 전 전북교육감 [연합뉴스 자료사진]

그는 검찰 수사가 시작되자 잠적했다.

최 전 교육감은 현재 구치소에 수감됐다.

sollens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