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EU, 디즈니-폭스 합병 조건부 승인…"역사채널은 안돼"

송고시간2018-11-07 04:28

(로스앤젤레스=연합뉴스) 옥철 특파원 = 유럽연합(EU) 집행위원회가 월트디즈니의 21세기폭스 인수합병(M&A)을 조건부로 승인했다고 미 경제매체들이 6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디즈니, 21세기폭스 인수(PG)
디즈니, 21세기폭스 인수(PG)


[제작 조혜인] 합성사진

승인 조건으로 디즈니-폭스 합병법인이 유럽경제지역(EEA) 내에서 역사 채널 또는 생애·일대기 관련 실화물 채널을 운영하지 못하도록 했다.

EU 집행위는 "승인 결정은 디즈니가 해당 채널에 대해 관심을 두지 않는다는 약속을 완벽하게 준수하는 한에서 성립된다"라고 말했다.

밥 아이거 디즈니 CEO
밥 아이거 디즈니 CEO

이는 A+E TV 네트워크스, 히스토리, H2, 크라임 & 인베스티게이션, 블레이즈 & 라이프타임 등 유로존 내에서 방영되고 있는 역사·실화물 채널을 보호하기 위한 조건이다.

디즈니-폭스가 할리우드 블록버스터 스타일의 프로그램으로 유럽 내 기존 역사 채널 시장을 위협하지 말라는 뜻이다.

대신 디즈니의 인기 캐럭터인 미키마우스를 비롯해 디즈니가 인수한 루카스필름의 루크 스카이워커, 마블 슈퍼히어로 시리즈, 폭스의 X맨, 아바타, 심슨가족 등 다양한 프로그램 콘텐츠가 유럽시장에 진출할 수 있는 길이 열린 것으로 평가된다.

디즈니는 ABC, ESPN, 픽사, 마블스튜디오, 루카스필름 등을 보유한 콘텐츠 왕국이다.

여기다 무려 713억 달러(약 80조 원)를 들여 21세기 폭스를 인수하는 데 성공했다. 디즈니의 폭스 인수는 지난 6월 미국 법무부의 승인을 받았다.

oakchul@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