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매진 뉴스

오만항공 '고객 직접 소통 서비스' 도입

(서울=연합뉴스) 임동근 기자 = 오만항공은 메신저 앱인 '왓츠앱(WhatsApp)'을 활용해 고객과 직접 소통하는 서비스를 시작했다고 6일 밝혔다.

[오만항공 제공]
[오만항공 제공]

고객 휴대전화에 오만항공 번호(+968 7196 0111)를 추가한 뒤 왓츠앱에서 오만항공 계정으로 메시지를 보내면 전담 직원과 영어로 상담할 수 있다.

고객은 이 서비스를 통해 항공권 예약 확인, 체크인, 탑승권, 항공편 현황을 실시간으로 확인하고 문의할 수 있다.

이 서비스는 한국에서 오후 1~7시, 오만에서는 오전 8시부터 오후 2시까지 이용할 수 있다.

왓츠앱은 페이스북이 운영하는 메신저 앱으로 전 세계 15억 명이 이용하고 있다.

오만항공은 수도 무스카트를 거점으로 유럽, 중동, 아시아 등 40개국을 연결한다. 한국에서 무스카트까지는 동남아나 중동 지역을 한 차례 경유해 갈 수 있다.

dklim@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8/11/06 11:44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이매진 기사는 PDF로 제공됩니다. 뷰어설치 > 아크로벳리더 설치하기

출판물판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