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보잉·지멘스 등 외국계기업 92개 참여 취업상담회…800명 채용

그랜드 인터콘티넨탈호텔서 8일 열려
외국계기업 채용상담회
외국계기업 채용상담회[서울시 제공]

(서울=연합뉴스) 박초롱 기자 = 보잉, 아디다스, 지멘스 등 92개 외국계 기업이 참여하는 취업상담회가 열린다. 이들 기업은 800여명을 채용할 예정이다.

서울시는 산업통상자원부, 코트라(KOTRA), 금융감독원과 함께 오는 8일 강남구 그랜드 인터콘티넨탈 서울 파르나스 5층 그랜드볼룸에서 '외국인투자기업 취업상담회'를 연다고 6일 밝혔다.

외국계 기업은 보통 신입 공채보다는 헤드헌터를 통한 경력직 채용을 선호한다. 그러나 이번 상담회에 참여하는 기업의 약 80%는 신입직원을 채용할 계획이다.

기업들은 상담회 현장에 인사 담당자들을 보내 면접 전형을 진행한다. 상담회에 앞서 홈페이지에서 면접 신청을 받은 결과 8천890건이 접수됐다.

사전에 이력서를 제출하지 못했다면 현장접수를 할 수 있다. DHL코리아, 바이엘코리아 등 60개 기업이 행사장에서 면접 신청을 받는다.

취업상담회 공식 홈페이지(www.jobfairfic.org/ikw)에서 현장 면접이 가능한 기업과 기업별로 필요한 서류를 확인 할 수 있다.

바이엘코리아, 아디다스코리아, 덴소코리아 등 8개 기업은 설명회를 열어 원하는 인재상과 입사 절차, 채용 직무를 소개한다.

영문 이력서 작성법, 취업 준비 노하우를 안내하고 커리어 컨설팅도 받을 수 있는 취업 특강도 열린다.

chopark@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8/11/06 11:15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