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RNA 연구자 한 자리에"…IBS, 서울대서 콘퍼런스 개최

송고시간2018-11-05 11:43

(서울=연합뉴스) 신선미 기자 = RNA(리보핵산)에 대한 최신 연구성과를 공유하는 행사가 서울대에서 열린다. RNA는 유전정보의 '복사본' 역할을 하거나 단백질 합성에 관여하는 생체물질이다. 일부 바이러스의 경우 RNA가 유전물질의 기능을 한다.

기초과학연구원(IBS)은 5∼7일 서울대 글로벌 컨벤션 플라자에서 'RNA 생물학 콘퍼런스'를 연다고 밝혔다.

이번 콘퍼런스에는 IBS RNA 연구단장인 김빛내리 서울대 석좌교수가 연사로 나선다. 김 단장은 성장과 노화, 질환 등에 관여하는 마이크로RNA에 대한 연구를 수행하고 있다.

딘쇼 파텔 미국 메모리얼 슬론케터링 암센터 박사, 안토니오 기랄데즈 미국 예일대 의과대학원 유전학부 교수 등도 이번 콘퍼런스에서 만날 수 있다.

파텔 박사는 주로 유전물질의 '전달자' 기능을 한다고 알려진 RNA가 효소작용을 보일 수 있다는 사실을 3차원 구조로 설명한 결과를 학계에 보고한 바 있다. 기랄데즈 교수는 RNA와 유전자 간의 상호작용을 바탕으로 자폐증 연구를 진행하고 있다.

김 단장은 "이외에도 일본에서 진행되는 RNA 관련 대규모 프로젝트와 실시간 이미징 등 최신 실험 기술 등을 이번 콘퍼런스에서 접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RNA 생물학 콘퍼런스 [IBS 제공=연합뉴스]

RNA 생물학 콘퍼런스 [IBS 제공=연합뉴스]

su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