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대산문학상에 최은미·강성은·우찬제

송고시간2018-11-05 11:42

(서울=연합뉴스) 임미나 기자 = 대산문화재단은 올해 제26회 대산문학상 수상자로 소설가 최은미, 시인 강성은, 문학평론가 우찬제, 번역가 조은라·스테판 브와를 선정했다고 5일 밝혔다.

수상작은 최은미 장편소설 '아홉번째 파도', 강성은 시집 'Lo-fi', 우찬제 비평집 '애도의 심연', 조은라·스테판 브와의 불역서 '호질: 박지원단편선'이다.

수상자에게는 각각 상금 5천만원이 수여된다. 시와 소설 수상작은 번역 지원을 받아 해외에서 출간된다.

mina@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