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남북 공동 한강하구 수로조사, 썰물로 일정 지연

송고시간2018-11-05 10:53

남북 공동조사단 한강하구 수로조사 (PG)
남북 공동조사단 한강하구 수로조사 (PG)

[최자윤 제작] 사진합성·일러스트

(김포·서울=연합뉴스) 공동취재단 김호준 조성흠 기자 = 한강과 임진강하구 공동 이용을 위한 남북 공동 수로조사가 5일 오전 시작될 예정이었으나 예상치 못한 해상 환경 문제로 오후로 연기됐다.

국방부와 해수부 공동 취재단에 따르면 남북 공동조사단은 이날 오전 10시 해상에서 만나 공동조사를 시작하기로 했으나 썰물로 인해 항해가 여의치 않은 탓에 양측이 접선하지 못했다.

우리측은 작은 배를 앞세워 수로를 찾았으나 약속 시각에 제 지점까지 도달하지 못했고 국제 조난주파수를 이용해 북측에 이 같은 상황을 전달했다.

이에 북측 역시 서해 군 통신선을 통해 썰물 탓에 수로를 찾지 못했다고 답변했다.

북측은 약속 시각을 오후 2시 30분으로 연기할 것을 제안했고, 우리 측은 오후 1시 30분으로 수정 제의했다.

이에 오전에 시작될 예정이던 수로조사는 오후로 미뤄지게 됐다.

josh@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