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짙은 안개' 대부∼덕적 등 2개 항로 여객선 운항 차질

송고시간2018-11-05 06:43

짙은 안개로 대기 중인 여객선
짙은 안개로 대기 중인 여객선

[연합뉴스 자료사진]

(인천=연합뉴스) 홍현기 기자 = 5일 서해상에 낀 짙은 안개로 인천과 섬 지역을 오가는 12개 항로 가운데 대부도∼덕적도 등 2개 항로의 여객선 운항이 차질을 빚고 있다.

인천항 운항관리센터에 따르면 이날 오전 6시 30분 현재 짙은 안개가 낀 대부도 인근 해상의 가시거리는 100m에 불과하다.

이에 따라 대부도∼덕적도, 대부도∼이작도 등 2개 항로 여객선 2척이 운항 대기 중이다.

인천∼백령도 등 나머지 10개 항로의 여객선 12척은 이날 정상운항할 예정이다.

인천항 운항관리센터 관계자는 "안개가 걷히면 대기 중인 항로의 여객선도 정상 운항할 수 있다"며 "이용객들은 선사에 문의한 뒤 선착장에 나와달라"고 당부했다.

hon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