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한국 빅데이터 이력관리 기술, ITU 국제표준 채택

송고시간2018-11-04 12:01

클라우드 환경 빅데이터 적용 기술 권고안도

(서울=연합뉴스) 최현석 기자 = 과학기술정보통신부 국립전파연구원은 지난달 22일부터 스위스 제네바에서 개최된 ITU-T(국제전기통신연합 전기통신표준화부문) SG13/WP2 국제회의에서 한국 주도로 개발한 빅데이터 이력관리, 클라우드 환경에서의 빅데이터 적용기술 권고안 등 2건이 국제표준으로 채택됐다고 4일 밝혔다.

SG13은 네트워크 품질 및 신뢰성, 클라우드컴퓨팅 및 빅데이터 등 미래 네트워크 관련 ITU-T 권고 표준의 제·개정을 담당한다.

빅데이터 이력관리 표준은 자료의 출처와 변경 이력, 사용된 분석 기법 등을 저장, 관리하는데 적용돼 자료의 신뢰성을 높이고 일반인도 저장된 자료 분석 기법을 사용해 쉽게 빅데이터를 활용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기술이다.

이 표준기술은 서로 다른 빅데이터 분석 시스템 간 협업을 가능하게 하고, 분석 절차의 자동화와 자료 감리, 저작권 보호 등 다양한 분야에 활용된다.

클라우드 환경에서의 빅데이터 적용기술 표준은 2015년 한국 주도로 개발했던 표준을 바탕으로, 클라우드 기반에서 빅데이터를 활용한 서비스를 제공할 때 필요한 기능의 구조를 상세하게 제공한다.

클라우드 사업자가 기존 클라우드 서비스 플랫폼 위에서 새로운 빅데이터 서비스를 제공하려 할 때 필요한 기능들을 쉽게 확인해 개발에 활용할 수 있다.

이러한 기술들은 한국전자통신연구원(ETRI)이 착수 단계에서부터 개발을 주도했다.

 (CG)
(CG)

[연합뉴스TV 제공]

harriso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