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항공산업 새 패러다임 논의…인천서 제3회 세계항공콘퍼런스

제3회 세계항공콘퍼런스 개회식
제3회 세계항공콘퍼런스 개회식(인천=연합뉴스) 박동주 기자 = 31일 오전 인천 파라다이스시티에서 제3회 세계항공콘퍼런스 개회식이 열리고 있다.
pdj6635@yna.co.kr

(서울=연합뉴스) 김기훈 기자 = 전 세계 70여 개국 항공·공항 전문가 1천여 명이 모여 항공산업의 현안과 발전방안을 논의하는 자리가 마련됐다.

인천국제공항공사는 지난 30일부터 내달 1일까지 3일 동안 인천 파라다이스시티 그랜드볼룸에서 '제3회 세계항공콘퍼런스'를 개최한다고 31일 밝혔다.

'미래공항 : 글로벌 항공산업의 신성장 엔진'을 주제로 열리는 이번 콘퍼런스는 ▲ 글로벌 항공산업 패러다임 변화 ▲ 환경변화에 대응한 미래공항 마스터플랜 수립 방안 ▲ 공항운영 최적화를 통한 여객 수용 능력 확대 ▲ 4차 산업혁명과 공항서비스 혁신 ▲ 이해관계자 간 협력 및 제도적 지원 등 5개 세션으로 진행된다.

행사 첫날인 30일에는 환영리셉션이 열렸으며, 본격적인 프로그램은 31일부터 진행된다.

이번 콘퍼런스에는 국제공항협의회(ACI) 세계본부 봉가니 마세코 의장과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국제교통포럼(ITF) 김영태 사무총장이 기조연설자로 나서 미래의 공항과 항공산업에 대해 발표한다.

정일영 인천공항공사 사장은 "미래의 공항은 4차 산업혁명 기술이 집약된 혁신의 플랫폼이자 글로벌 경제성장 및 일자리 창출의 주인공이 될 것"이라며 "인공지능, 사물인터넷 등 첨단기술을 도입해 스마트 공항을 구현하고 양질의 일자리 창출 및 국가 경제 활성화에 기여하겠다"고 밝혔다.

제3회 세계항공콘퍼런스 개회식
제3회 세계항공콘퍼런스 개회식(인천=연합뉴스) 박동주 기자 = 31일 오전 인천 파라다이스시티에서 제3회 세계항공콘퍼런스 개회식이 열리고 있다. pdj6635@yna.co.kr

kihu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8/10/31 09:54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