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작년 EU 파스타 생산 540만t…10년간 약 60% 늘어

송고시간2018-10-29 23:27

'원조국' 이탈리아, 생산 3분의 2·수출 4분의 3차지

(브뤼셀=연합뉴스) 김병수 특파원 = 세계적으로 가장 유명한 요리 가운데 하나인 파스타의 유럽 내 생산이 최근 10년간 60% 급증한 것으로 나타났다.

유럽연합(EU) 통계기구인 유로스타트(Eurostat)는 최근 '세계 파스타의 날(10월 25일)'을 맞아 발표한 자료에서 지난해 EU 28개 회원국에서 생산된 파스타는 모두 540만t, 53억 유로(약 6조8천900억 원 상당, 1유로=1천300원 환산)어치에 달한다고 밝혔다.

이는 10년 전보다 200만t, 60% 가까이 늘어난 것이다.

EU에서 파스타를 가장 많이 생산한 나라는 '파스타의 원조'인 이탈리아로 360만t, 35억 유로(4조5천500억 원)어치를 생산했다.

이탈리아가 파스타 생산량과 가치에서 EU 전체의 3분의 2 이상을 차지했다.

EU 회원국들은 작년에 모두 240만t의 파스타를 수출했고, 이 가운데 이탈리아가 180만t을 수출한 것으로 집계돼 4분의 3을 차지했다. 이탈리아는 생산된 파스타의 절반을 수출한 셈이다.

EU에서 생산된 파스타 가운데 3분의 2는 EU의 다른 회원국으로 수출됐다. 파스타 수입국 1, 2위는 독일(36만3천t)과 프랑스(33만7천t)였다.

또 EU 역외에서 EU산 파스타를 가장 많이 수입한 나라는 미국(16만7천t)이었고, 일본(7만7천t)이 그 뒤를 이었다.

작년 EU의 파스타 생산 및 무역통계 [유로스타트 자료 인용]
작년 EU의 파스타 생산 및 무역통계 [유로스타트 자료 인용]

bingso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