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이재명 10시간 조사받고 귀가…"강제입원은 형수가 한 일"(2보)

송고시간2018-10-29 20:42

경찰, 친형 강제입원 집중 조사…李, 일부 쟁점사안 진술서로 대체

경찰의 재출석 요구에 거부의사 표명…추가소환 여부 불투명

질문에 답하는 이재명 경기지사
질문에 답하는 이재명 경기지사

(성남=연합뉴스) 홍기원 기자 =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29일 오후 경기도 성남시 분당경찰서에서 '친형 강제입원', '여배우 스캔들', '조폭 연루설' 등 자신을 둘러싼 각종 의혹과 관련 조사를 마친 후 나와 취재진 질문에 답하고 있다. xanadu@yna.co.kr

(성남=연합뉴스) 최해민 강영훈 권준우 기자 = '친형 강제입원' 등 의혹의 중심에 선 이재명 경기지사가 29일 10시간 반 가량 경찰 조사를 받고 귀가했다.

이 지사는 이날 오후 8시 25분께 분당경찰서에서 나오면서 "형님 강제입원은 형수님이 하신 건 세상이 다 아는 일"이라며 "이제 이 일은 그만 경찰과 검찰 판단에 남겨두고 도정에 집중하고 싶다"고 말했다.

이날 조사는 친형 강제입원과 관련된 직권남용과 허위사실 유포, 대장동 개발·검사사칭·일베 가입·조폭 연루설 등과 관련된 허위사실 유포 등 6가지 의혹에 대해 사실확인을 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하지만 이 지사는 친형 강제입원과 관련된 내용 이외에 나머지 의혹에 대해서는 진술서를 미리 준비해 수사팀에 전달한 뒤 수사관의 질문에 "진술서로 대체하겠다"는 식으로 답변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 관계자는 "점심 식사 후 재개된 조사에서 이 지사는 일부 쟁점 사항에 대해 '진술서로 대체하겠다'며 조사에 응하지 않았다"며 "이 지사는 재출석 요구에 대해서도 거부 의사를 표명했다"고 말했다.

이어 "현재까지 수사 진행 사항을 종합 검토해 재소환을 요구하거나 사건을 검찰에 송치할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이에 따라 경찰이 이 지사를 재소환 조사할 수 있을지는 불투명해 졌다.

이재명 "형님 강제입원 형수가 한 건 세상이 다 아는 일" / 연합뉴스 (Yonhapnews)

유튜브로 보기
경찰 조사 마치고 나오는 이재명 경기지사
경찰 조사 마치고 나오는 이재명 경기지사

(성남=연합뉴스) 홍기원 기자 =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29일 오후 경기도 성남시 분당경찰서에서 '친형 강제입원', '여배우 스캔들', '조폭 연루설' 등 자신을 둘러싼 각종 의혹과 관련 조사를 마친 후 나오고 있다. xanadu@yna.co.kr

goal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